'틈새장소'에 해당되는 글 1건

  1. 2009.01.09 지하철 5일장 - 틈새장소전략
일상2009.01.09 10:45


2호선과 7호선이 만나는 건대입구역에서 열심히 지하철을 갈아타러 가는데
북적대는 사람들 속에서 '토종입니다!' 라는 외침이 나온다.
무엇때문인가 하고 기웃거렸더니,  OO지역 특산물 이라고 쓰인 노란 색 띠를 메고서 지역 특산물을 판매하는 것이었다.
멸치, 콩, 떡 등등등.

이러한 농수산물 직거래 장터는 이 역에서만 아니라 역마다 자매결연을 맺고,
맺은 지역 향토특산물과 농수산물을 직송 판매하는 것이다.

판매 부스만 떼어 놓고 보면 지역 5일장이나 마트의 한 코너 같다.
퇴근 길에 사람들은 남,녀 할 것이 북적대는 사람들 틈 속으로 고개를 내민다.
지하철에서 여러가지 잡화를 판매하는 걸 많이 보긴 했지만 이러한 지역 특산물을 판매하는 것은 처음이라.
빠르게 지나가기 바쁜 지하철 공간에서 지역 특산물을 판매하니 왠지 새로워보였다.
거기에 사람들의 관심이 많은 걸 보니 '괜찮다'라는 생각이 든다.
먹거리에 대한 불안이 커지면서 향토 특산물, 농수산물이라고 하니 사람들의 관심을 모으는 데는 효과적이었다.
 
동네 마켓에서도 웰빙식품, 향토식품을 충분히 만날 수 있음에도 사람들이 이렇게 몰린 이유를 생각해 보았다.

1. 지하철이라는 공간에서 지역 특산물을 판매하니 새롭다
2. 의외의 장소지만 'OO지역 특산물..' 뭐 이런 노란 띠를 메고 판매하니 의외로 전문적으로 보인다.
3. 가격이 저렴하다.(퇴근길에 가볍게 뭐 하나 사가게 만든다)
4. 좋은 위치 선정 (2호선과 7호선이 갈아타는 지점, 사람들이 많이 오가는 길목이었다)

 

Posted by leeway

댓글을 달아 주세요